상단

부동산 정보포털에서 거래포털로!

상단


중단

헤드라인 뉴스

전국 아파트 매매·전세시장 양극화 심화…5분위 배율 역대 최고

주소(URL) 복사 구글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연합뉴스 2021/12/01 - 조회:103]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전국적으로 아파트 매매·전세 시장 모두 양극화가 역대 최대로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다.30일 KB국민은행 월간 주택시장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은 매매 9.3, 전세 7.4로 집계됐다.이는 2008년 12월 관련 조사가 시작된 이래 월간으로 역대 가장 높은 수치다.5분위 배율은 주택을 가격순으로 5등분해 상위 20%(5분위) 평균 가격을 하위 20%(1분위) 평균 가격으로 나눈 값이다. 고가주택과 저가주택 사이의 가격 격차를 나타내는 것으로, 배율이 높을수록 양극화가 심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전국적으로 가격 상위 20%의 아파트가 하위 20% 아파트보다 매매가는 9.3배, 전셋값은 7.4배 높은 셈이다.이달 전국 1분위 아파트값은 평균 1억2천575만원으로 지난달보다 257만원 떨어졌지만, 5분위 아파트값은 평균 11억6천743만원으로 6천136만원 올랐다.같은 기간 전셋값은 1분위가 123만원 오르는 데 그쳐 평균 8천835만원이었으나 5분위는 2천891만원 상승해 평균 6억5천82만원에 달했다.


이처럼 매매·전세시장에서 상위 20%에 해당하는 아파트의 가격 상승 폭이 하위 20%보다 훨씬 큰 것이 양극화의 원인으로 지목된다.특히 이런 현상은 지방을 중심으로 가속화되고 있다.매매의 경우 서울아파트 5분위 배율은 이달 4.1로 지난달과 같았지만, 지방 5대 광역시(부산·대구·광주·울산·대전)와 기타지방은 각각 5.7, 6.5로 나타나 조사 시작 이래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인천(4.3)도 조사 시작 이래 5분위 배율이 가장 높았으며, 경기(4.2)도 역대 최고는 아니지만 지난달 대비 5분위 배율 수치가 올랐다. 전세의 경우에는 서울(3.9), 5대 광역시(4.9), 기타지방(6.2)에서 5분위 배율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주택시장의 가격 양극화 현상은 아파트 시장에서 유독 두드러진다.전국적으로 전체 주택(아파트·단독·연립주택)의 5분위 배율은 매매 8.7, 전세 7.0으로 지난달의 8.9, 7.0과 비교해 하락하거나 변동이 없었다.redflag@yna.co.kr

<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맨위로

SNS 댓글

0/140
로그인 후 의견을 나눠주세요.

더보기주간 분양

[1월 4주 주간분양] 전국 8,828가구 분양
 전국 9개 단지 8,828가구, 일반 9개 단지 4,839가구, 임대 1개 단지 188가구금주에는 전국 9개 사업장에서 8,828가구가 분양을 준비...
[1월 3주 주간분양] 전국 1,555가구 분양
 전국 4개 단지 1,555가구, 일반 4개 단지 1,555가구금주에는 전국 4개 사업장에서 1,555가구가 분양을 준비 중에 있다.일반 4개 단지...
[1월 2주 주간분양] 전국 10,108가구 분양
 전국 12개 단지 10,108가구, 일반 12개 단지 7,801가구, 임대 1개 단지 220가구금주에는 전국 12개 사업장에서 10,108가구가 분양을...
[1월 1주 주간분양] 전국 8,613가구 분양
 전국 12개 단지 8,613가구, 일반 12개 단지 8,446가구금주에는 전국 12개 사업장에서 8,613가구가 분양을 준비 중에 있다.일반 12개...
[12월 5주 주간분양] 전국 10,756가구 분양
 전국 20개 단지 10,756가구, 일반 20개 단지 9,705가구금주에는 전국 20개 사업장에서 10,756가구가 분양을 준비 중에 있다.일반 20개...

하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