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정보포털에서 거래포털로!

상단


중단

> 분양 > 분양소식
분양소식

대전 노은 한화꿈에그린, 입주율 90% 육박

주소(URL) 복사 구글 보내기 페이스북 보내기 트위터 보내기 [부동산뱅크 2014/05/23 - 조회:10,304]


'대전 노은 한화 꿈에그린'이 두달반 만에 입주율 약 90%를 기록했다.

한화건설은 지난 2월말 입주를 시작한 1885가구 규모의 '대전 노은 한화 꿈에그린'이 이달 현재 입주율 88%를 기록중이라고 22일 밝혔다.

이는 하루 평균 20~30여 가구가 입주한 셈이다. 고급 커뮤니티시설, 조경, 교육환경 등이 입주민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나면서 최근 입주율이 가속도가 붙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대전 내 최고의 주거 선호지역이자 교육환경이 우수한 노은지구에 위치하고 있는데다 과학벨트 유치가 확정된 대덕지구와 가까워 수혜가 기대되고 있다.

단지 북쪽으로는 반석천이 흐르며 아파트 주변으로는 매봉산과 갑하산이 감싸고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인근에 롯데마트, 전자랜드, 노은도서관 등도 위치했다.

입주민을 위한 한화건설의 다양한 서비스도 돋보인다.

한화건설은 지난 2월부터 단지 내 입주지원센터를 설치, 입주안내는 물론 인근 부동산과 연계한 매매·전세 알선 서비스를 지원했다.

입주 초기 입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해 단지 내 체육 커뮤니티 시설을 건설사가 무료로 운영하는 지원도 한다. 특히 단지 내 골프연습장, 배드민턴장 등 체육 커뮤니티 시설은 올해 10월까지 무료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단지내 상가에 노은지구의 높은 교육열을 충족시키기 위한 대치동 학원 컨소시엄으로 구성된 '대치미래학원'도 운영한다.

서울 강남권에서 현재 수업을 진행중인 학원장 및 강사들이 참여해 소수인원에 수준별 맞춤식 강의 방식의 특화된 교육을 제공한다. 입주후 2년동안 한화건설이 학원비용을 일정부분 부담하기로 했다.

한편 '대전 노은 한화 꿈에그린'은 지하1층, 지상35층 17개동 규모로 지어진다.

전용면적별로는 ▲84㎡ 1465가구 ▲101㎡ 320가구 ▲125㎡ 100가구 총 1885가구(1블록 887가구, 2블록 998가구)로 구성돼 있다.


< Copyright ⓒ 부동산뱅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스크랩
맨위로
전체보기 월 입주예정 아파트 단지
    분양정보 등록/수정 문의 보도자료 제공문의 분양광고 문의 분양DB 구매문의

    하단